늘픔약사회, 여의도서 투표 독려 캠페인 진행

[인터뷰 및 기사] 늘픔약사회, 여의도서 투표 독려 캠페인 진행

늘픔약사회(대표:박상원)가 4월 13일 20대 국회의원 선거를 맞아 시민들의 투표를 독려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투표 독려 캠페인은 4월 10일 일요일 오후 2시 국회의사당 역에서 모여 6시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늘픔약사회는 이번 주 부터 시작되는 영등포-여의도 벚꽃축제(4월 4일-4월 10일)에 몰릴 서울 시민들을 대상으로 아이디어 넘치는 기획을 준비하고 있다. 자체 제작한 투표 독려 티셔츠를 입고 조를 나눠 벚꽃놀이 현장을 활보하며 시민들과 투표약속 사진을 함께 찍고 시민들의 직접 자신의 SNS에 사진을 올릴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보는 사람도, 캠페인을 진행하는 사람도 부담 없이 즐겁게 즐길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이번 캠페인의 중요한 목표라고 전했다.

늘픔약사회 대표 박상원 약사는 “선거의 중요성은 모두 잘 아시리라 생각한다다. 서비스선진화법, 원격의료 등 급변하는 보건의료 환경에서 어떤 정당과 정치인이 20대 국회의원이 되는지가 약사들과 국민들의 미래와 직결된다. 약사님들 모두의 올바른 선택과 투표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약사와 약대생들의 동참을 기다린다며 “티셔츠 주문을 위해 망설이지 말고 빠르게 신청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몸만 오세요. 심지어 참가비도 없습니다. 꽃피는 봄을 맞아 보다 의미 있고 즐거운 봄나들이 함께 해주세요”라고 전했다.

정지은 기자  medi@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