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맞는 GPP는?”…약사회 5일 토론회 개최

[인터뷰 및 기사] “한국에 맞는 GPP는?”…약사회 5일 토론회 개최

“한국에 맞는 GPP는?”…약사회 5일 토론회 개최

“다양한 회원 의견 수렴하자”

약국보조원의 업무범위가 구체적으로 명시돼 논란을 빚으며 무기한 연기됐던 우수약무기준(GPP) 관련 토론회가 재추진된다.

대한약사회는 한국에 맞는 GPP를 발굴하고 GPP 및 평가기준안에 대한 회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토론회를 오는 5일 오후 2시 대한약사회관에서 개최한다.

김현태 부회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하는 이번 토론회에서는 유대식 정책위원장이 ‘우수약무 기준안’에 대해, 최경업 차의과약대 교수가 ‘우수약무 평가기준안’에 대해 발제를 맡는다.

지 정토론자로는 제주지부 좌석훈 지부장과 서울 서대문분회 장은선 분회장, 경기지부 김대우 정책위원장, 한국병원약사회 김현순 질향상위워장, 건강사회를위한약사회 백용욱 사무국장, 늘픔약사회 최진혜 전 회장, 약사의미래를준비하는모임 백승준 회장이 참여한다.

약사공론 / 강혜경 기자